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하단 정보 바로가기
맑음
맑음 0.0℃
미세먼지

미세먼지 (좋음)

초미세먼지 (보통)

모바일 메뉴 열기

서브메뉴

본문영역

용산구 동별위치. (1)한남동, (2)이태원2동, (3)이태원1동, (4)보광동, (5)후암동, (6)용산2가동, (7)서빙고동, (8)남영동, (9)한강로동, (10)이촌1동, (11)이촌2동, (12)청파동, (13)원효로1동, (14)원효로2동, (15)효창동, (16)용문동한남동 이태원2동 이태원1동 보광동 후암동 용산2가동 서빙고동 남영동 한강로동 이촌1동 이촌2동 청파동 원효로1동 원효로2동 효창동 용문동

산구는 행정구역상으로는 1896년 4월 17일 한성부 용산방으로 시발되었으며, 광복후인 1945년 10월에 용산구역소의 명칭이 용산구로 개칭되었으며, 1946년 10월 18일부터 [서울 특별시 용산구]로 개칭되어 오늘에 이르고 있습니다.
동제의 실시는 1955년 4월 시조례에 의거 종전의 동회를 행정동으로 하여 현재에 이르고 있습니다.

용산2가동

용산구 용산2가동 유래를 연도, 날짜, 변동내용 순으로 알려드리는 표입니다.
    조선초 한성부 성저십리에서 출발
1750년대   한성부 남부 둔지방(성외)에 속함
1890년대   한남서 둔지방(성외)屯芝味契 의 屯芝味洞으로 칭함
1910년대 1911. 4. 1 경기도령 제3호에 의해 경성부 漢芝面으로 칭함
  1913. 12. 11 부령 제111호에 의해 경성부 서부로 편입
  1914. 4. 1 경기도 고시 제7호에 의해 경성부 漢芝通으로 명명
1940년대 1941. 10. 1 용산정2정목
  1946. 10. 1 용산동2가로 명명하여 현재에 이름

용산동 일대는 남산의 연맥이 후암동을 지나 남쪽으로 뻗어내려간 구릉지대로 조선시대 고종때까지도 수림과 잡초가 무성하여 인가가 드문 곳이었다. 일제시대부터 일본인이 거주하면서 부락의 형태를 갖추어 1940년대에 용산정 1·2·3·4·5·6가로 고쳐 불러 오늘에 이르렀다. 지금의 용산동 1·2가동은 해방촌이라 부르는데 8.15 해방과 더불어 해외에서 돌아온 동포들과 월남민들이 이 부근 산자락에 임시 거주처를 마련하고 많이 살게된데서 유래된 명칭이다.
 

용산동2가

조선 중기까지 한성부 남부 둔지방 지역이었으며, 1895년 5월 26일 칙령 제98호로 갑오개혁으로 행정구역을 개편하면서 한성부 남서둔지방 둔지미계 둔지미동이 되었다. 1911년 4월 1일 경기도령 제3호로 경성부 한지면 둔지미동이 되었고 1914년 4월 1일 경기도령 제3호로 경기도 고양군 한지면 둔지리로 칭하였다. 1936년 4월 1일 조선총독부령 제6호와 경기도 고시 제32호에 의해 둔지리는 경성부에 편입되어 경성부 한강통이 되었고 1943년 6월 10일 조선총독부령 제163호로 구제도를 시행할 때 용산구에 속하였다. 광복후 1946년 10월 1일 일제식 동명을 우리 동명으로 바꿀 때 용산구 용산동2가로 되어 오늘에 이르렀다.

용산동4가

조선 중기에 한성부 남부 둔지방 지역이었으며 1911년 4월 1일 경기도령 제3호로 경성부 한지면 둔지미동이 되었고, 1914년 4월 1일 경기도령 제3호로 경기도 고양군 한지면 둔지리로 칭하였다. 1936년 4월 1일에 경성부 둔지정이 되었고 1943년 6월 10일 조선총독부령 제163호로 구제도를 실시할 때 용산구에 속하였고 둔지정을 분할하여 용산정4정목과 용산정6정목에 편입하였다. 광복 이후 1946년 10월 1일 일제식 동명을 바꿀 때 용산동4가로 되었다.